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
통신 3사, 하와이서 페이스북과 망 이용대가 협상한다

기사승인 2018.01.18  18:36:10

공유

- “적절한 망 사용료 반영되길 기대”

[키뉴스 정명섭 기자] KT와 SK브로드밴드, LG유플러스가 하와이에서 페이스북과 망 이용대가를 논의한다.

18일 통신업계에 따르면 KT와 SK브로드밴드, LG유플러스는 페이스북코리아와 오는 21일부터 4일간 하와이에서 열리는 태평양전기통신협의회(PTC)에서 참석해 망 이용대가를 협상한다.

페이스북코리아 관계자는 “본사 협상단과 통신3사가 하와이 PTC 기간 만나 망 이용대가를 논의한다”고 말했다.

지난 10일 케빈 마틴 페이스북 부사장이 이효성 방송통신위원장을 만난 후 관련 논의가 급물살을 타는 모양새다.

케빈 마틴 페이스북 수석부사장(왼쪽)과 이효성 방송통신위원회 위원장 (사진=방송통신위원회)

당시 케빈 마틴 부사장은 "한국에서 발생하고 있는 규제 역차별 및 망 이용료 이슈에 대해 잘 알고 있으며 방통위를 비롯한 정부기관과 더욱 적극적으로 협력할 것“이라고 말했다.

그동안 통신 3사와 국내 인터넷접속제공사업자(ISP)는 페이스북과 구글 등 글로벌 IT 기업이 지불하는 망 이용대가가 지나치게 낮다는 의견을 꾸준히 제기해왔다.

네이버가 통신 3사에 망 사용료로 연간 700억원 이상을 지불하고 있으나, 네이버보다 더 많은 트래픽을 유발하는 페이스북은 훨씬 적은 망 사용료를 지불해왔다.

일부 통신사는 하와이 PTC에서 구글과 망 이용대가를 논의할 방침인 것으로 알려졌다.

통신사의 한 관계자는 “해외 IT 기업에게도 네트워크 사용에 대한 정당한 대가가 적용되길 기대한다”라고 말했다.

정명섭 기자 jjms9@kinews.net

<저작권자 © 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.
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- MY 뉴스 설정
ad31
ad33
ad34
ad32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슬라이드뉴스

1 2 3
item54

비하인드 뉴스

1 2 3
item53

뉴테크

1 2 3
item35

포토

1 2 3
set_P1

리뷰

1 2 3
item55

신상품

1 2 3
item36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ews_bottom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