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
1월 ICT 수출 177억 달러...역대 1월 중 최고 '반도체가 견인'

기사승인 2018.02.13  11:56:37

공유

- 반도체 98억6000만 달러, 전년비 53.8%↑...5개월 연속 90억 달러 넘어

[키뉴스 정명섭 기자] 우리나라 올해 1월 정보통신기술(ICT) 수출이 177억 달러를 기록, 역대 1월 중 가장 많은 수출액을 달성했다. 5개월 연속 월 수출액 90억 달러를 넘어선 반도체가 수출 실적을 견인했다.

13일 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 따르면 올해 1월 ICT 수출액은 177억 달러(19조1655억원)로 전년 동월 대비 28.1% 증가했다. 이는 1월 기준 월간 수출액 중 최고 기록이며, 12개월 연속 각 월별 최대 수출실적 기록이라고 과기정통부는 설명했다. 수출 증가율은 2016년 12월 이후 14개월 연속 두 자릿수를 기록 중이다.

연도별 1월 ICT 수출액, 월별 ICT 수출 증감률 (사진=과학기술정보통신부)

반도체는 전년 동월 대비 53.8% 늘어난 98억6000만 달러를 달성, 5개월 연속 90억 달러를 넘어섰다. 메모리반도체가 68억5000만 달러, 시스템반도체가 23억1000만 달러로 전년 동월 대비 각각 67.7%, 25.3% 늘었다.

메모리반도체는 서버와 스마트폰 수요 증가, 메모라 단가 안정세 등이 수출 호조를 이끌었고, 시스템반도체는 패키징과 IDM 증가세 지속 등으로 9개월 연속 20억 달러대 수출을 달성했다.

컴퓨터 및 주변기기는 전년 동월 대비 38.2% 늘어난 9억3000만 달러를 기록했다. 이는 10개월 연속 증가이며, SSD의 지속적인 수출 호조로 30%대의 높은 증가세를 보였다.

디스플레이는 패널 경쟁 심화, 단가 하락 등으로 전년 동월 대비 5.9% 하락한 22억9000만 달러를 기록했다. OLED는 수요가 늘어 전년 동월 대비 17.2% 늘어난 7억 달러를 기록했다.

반도체 수출 추이 (사진=과학기술정보통신부)

휴대폰은 글로벌 경쟁 심화로 전년 동월 대비 29.8% 하락한 3억9000만 달러를 기록했다.

국가별로는 중국 수출이 전년 동월 대비 29.2% 늘어난 97억5000만 달러를 기록, 최대 수출국 자리를 이어갔다. 중국 수출은 전체 ICT 수출 비중의 55.1%에 달한다.

전년 대비 가장 크게 늘어난 국가는 베트남이었다. 베트남 ICT 수출은 전년 동월 대비 86.1% 증가한 24억6000만 달러를 달성했다.

ICT 수입은 전년 동월 대비 19.6% 늘어난 93억3000만 달러를 기록, 15개월 연속 증가세를 보였다. 이에 1월 ICT 무역 수지는 83억8000만 달러 흑자를 달성했다.

정명섭 기자 jjms9@kinews.net

<저작권자 © 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.
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- MY 뉴스 설정
ad31
ad33
ad34
ad32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슬라이드뉴스

1 2 3
item54

비하인드 뉴스

1 2 3
item53

뉴테크

1 2 3
item35

포토

1 2 3
set_P1

리뷰

1 2 3
item55

신상품

1 2 3
item36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ews_bottom
default_bottom
#top